트랜드.미래.2017.09.26 20:20


시뮬레이션.


비디오 게임을 통해 사람들을 훈련시키는 아이디어는 새로운 것이 아니다.

파일럿과 군인들은 가상 시뮬레이션을 통해 

위험부담이 없는 환경에서 여러 임무와 시나리오를 익힌다.



 

 

'이를 자율주행차에 적용할 수 있을까?'라는 생각을 가진 Computer Vision Center 과학자들은

Synthia라는 가상 도시 시뮬레이션을 개발했다.

 

 

자율주행 AI의 운전교육에 사용할 목적으로!

 

 

 

해당 시뮬레이션에는 보행자, 교통신호 및 도시 환경의 요소들이 있으며 

픽셀단위로 자동으로 주석이 달린다.

 

 

이렇게 ▼

 

 

 

 

 

 

또한 이들은 다수의 카메라를 장착한 가상의 차를 만들었다.

 

 

 

가상 세계에서 21만 3천여 이미지와 연속 비디오를 수집한 후

연구팀은, 이들이 실제로 AI가 현실세계에서 유사한 이벤트(사건)를 인지하는 능력을 

향상시켰는지를 분석했다.

 

그 결과는 성공적이었다.

AI의 인지 능력이 45%에서 약 55%로 향상되었다.

 

 

 

 

Synthia는 자율주행차에 광범위한 사건 및 라벨링된 사물들을 제공한다.

 

車 메이커와 개발자들은 이를 통해 교통사고나 도로 위 비둘기들 처럼 

비일반적인 상황을 테스트 할 수 있다.


이러한 상황을 맞딱드리길 기대하며 수천 시간을 소모할 필요 없이 말이다.

 

Posted by SR양